홈 > 성인지식 > 성인지식
성인지식

G스팟 이제는 찾아야 할 때 1  

미국의 저명한 카사노바 J 모씨는, [지구상에서 가장 매혹적인 일은, 사랑하는 사람의 몸 속에 내 손가락 두 개를 넣는 것이다.]라고 말한 바 있다. 그는 '손가락 두 개로 지스팟을 끊임 없이 자극함으로써 여자를 절정에 다다르게 하는 일'은 오랜 노하우와 경험, 그리고 성실함이 빚어낸 섹스 인생의 결정체라며, 주변의 기술 전수 요청을 극구 거절해 왔다. 

하지만, 팍시러브는 이제 그 진실을 밝히려 한다. 한 번 맛 들이면 절대 헤어나오기 힘들다는 그 곳. 그러나, 아무리 헤집어 봐도 찾아지지 않는 그 곳. 여성 사정의 원천으로 불리는 그 곳 [지스팟] 

이제는 찾아야 할 때다라는 결론과 함께, 본인 팍시는 오랜 기간 두문불출 방대한 자료 수집작업에 착수... 이제는 지스팟 마사지 전문가로 거듭난 미국인 J 모씨와, 일명 주먹 섹스로 불리는 피스팅 전문가 Deborah Addington 박사, <좋은 바이브레이션은 무엇인가?>를 집필한 성 전문가Cathy Winks와 Anne Semans 박사 등의 자료를 집대성한, 이른 바 [손가락 두 개를 사용한 지스팟 탐사신공]이라는 논문을 발표하기에 이른 것이다. 

 
G스팟 이제는 찾아야 할 때 1              이미지 #1

개요 

지스팟은 독일의 부인과 의사 Grefenberg 박사의 이니셜에서 따온 G와 지점을 나타낸 명사 Spot을 합친 합성어다. 많은 사람들이 가장 잘 못 알고 있는 사실 중 하나는, 지스팟과 클리토리스가 별개의 조직이며 두 가지 오르가슴의 상호 연관성이 별로 없다고 생각한다는 것이다. 본인을 포함한 수 많은 경험자들의 증언과, 전문가들의 자료를 토대로 감히 단언 하건데 ... 

 
클리토리스 자극 없이, 
지스팟을 찾는 건 불가능하다. 

사무실에서 일하다 말고 이 논문을 탐독하고 있을 수 많은 독자들에게 다소 누가 될 줄을 알면서도, 이렇게 커다란 활자를 사용해 위의 사실을 강조할 수 밖에 없는 이유를 여성 분들이라면 능히 짐작 하실 수 있으리라. 

아래, 지스팟 찾기의 달인 J씨의 조언에 나타나 있듯 지스팟 찾기의 키워드는 '넓은 부위에서 좁은 부위로의 전진'이다. 많은 남성들이 땀을 뻘뻘 흘리며 죽어라 쑤셔대는 삽질 동작은, 그 자체만으로는 절대 효과를 발휘할 수 없는 것이다. 

J씨의 조언 

모든 여성은 다 다르다. 지스팟을 찾으려면 그 점을 항상 명심해야 한다. A가 즐기는 포즈나 테크닉이, B에게도 그대로 먹혀들 거라고 생각하면 오산이다. 사람은 다 다르고 특성이 있다. 누가 더 잘하고 못 하고도 없다. 진정한 프로는 내 앞에 있는 상대방의 반응에 민감하게 주의를 기울이는 것을 철칙으로 한다. 
내 기술 보다, 그녀의 말에 더 귀를 기울여라! 
말하기를 꺼려한다면? 우선 그녀가 당신을 편안해 할 수 있도록 더 공을 들여라. 

준비물 

1. 손 (준비물 : 손톱 깎기, 면 솜, 수술용 고무장갑 또는 콘돔) 

손톱은 짧게 잘라라. 자를 수 없는 형편이면 손 톱 주위에 면 솜을 얹고 그 위로 라텍스 장갑을 낀다. 라텍스 장갑은 약국이나 대형 할인매장에서 구입할 수 있다. 얇은 고무재질로 만들어졌으며 간혹 달라 붙는 걸 방지하기 위해 허연 밀가루 같은 게 발라진 것이 있는데 그런 제품은 피해야 한다. 장갑 구매가 번거롭다면 콘돔을 이용하는 것도 좋다. 손톱이 짧은 사람이라도, 여성을 배려한다면 손가락에 콘돔을 한 번 덧 씌우는 게 바람직하다. 예민한 질 입구나 질 벽에 느껴지는 날카로운 손톱은 엄청 신경 쓰이고 산통을 깨는 일이 허다하다. 

 
G스팟 이제는 찾아야 할 때 1              이미지 #2 
2. 윤활유 (준비물 : 수용성 윤활유, 따뜻한 물 그릇 혹은 보온병) 

윤활유는 반드시 수용성 제품을 사용해야 한다. 콜드크림, 로션, 바디오일 등을 사용하면 콘돔이나 장갑의 재질인 라텍스가 녹아 내릴 수 있다. 또, 여성의 질 안에 눈에 띄는 아무거나 발라놓는 행위는 절대 용서할 수 없다. 

 
G스팟 이제는 찾아야 할 때 1              이미지 #3 
윤활유는 몸에 닿았을 때 차가워서 화들짝 놀라지 않게 체온에 가까운 온도로 준비해놔야 한다. 가급적이면 따끈한 물통에 담가 덥혀 놓던가, 보온병에 넣어 따뜻하게 유지하라. 정 상황이 안 된 다면, 윤활유를 손에 짜서 충분히 문질러 체온과 비슷하게 덥힌 후 여성의 몸에 바른다. 

간혹, 핫도그에 케찹 뿌리듯 윤활유나 마사지 오일을 몸에다 직접 짜대는 남성들이 있다. 그런 매너로는 절대 여자의 마음을 살 수 없음!! 이다. 흥!!!! 

워밍업 

키 포인트는, 작업을 행하는 두 사람이 더 이상 참을 수 없다고 느낄 때까지 애무의 향연을 벌이는 것. 특히, 대부분의 지스팟 멀티 오르가슴 경험자들은 제대로 된 커닐링구스 (클리토리스를 입으로 애무해 주는 것)를 충분히 받은 후 라야 만이, 지스팟 플레이의 효과가 제대로 나타난다고 한결같이 입을 모은다. 

지스팟이 질 속 3 ~4cm 지점, 12시 방향에 있다는 말만 떨렁 주어 듣고 처음부터 끝까지 질 속을 후벼 파기만 했던 남녀들은 과히 주목해야 할 대목이다. 

삽입은, 더 이상 참을 수 없을 때... 시작한다.  그 것도 애를 태우며 살짝 살짝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. 

따뜻하게 데운 윤활유 병을 들고 손에 듬뿍 묻힌 후 질 입구를 문지른다. 천천히 놀리듯이 동일한 압력으로 동일한 크기의 원을 그리며... 손가락은 반드시 두 개 이상 사용하는 것이 좋고, 손바닥 전체를 사용해 부드럽게 마사지 하듯 문질러 주는 것도 좋다. 여성의 반응을 주의 깊게 살피며 신음소리가 깊어지는 시점에 천천히 부드럽게 질 입구로 손가락을 넣는다. 

본격적인 손가락 플레이 

 
G스팟 이제는 찾아야 할 때 1              이미지 #4 

1단계 

손가락은 기본적으로 검지와 중지를 사용한다. 원을 그리며 천천히 안으로 넣은 손가락 두 개를 균일한 속도와 압력을 사용해 천천히 돌린다. 

손가락 끝으로만 누르지 않도록 주의하라. 손가락 전체에 균일한 압력을 넣어야 질 벽의 넓은 부위를 마사지 할 수 있다. 지스팟을 찾으려고 여기저기 쑤시고 다니면 안 된다. 예민한 부위 (지스팟의 위치)는 사람마다 다를 수 있기 때문에 해당 부위가 스스로 부풀어 오를 때 까지 기다려야 한다. 

일관된 압력과 리듬을 가지고, 참을성 있게 손가락을 돌려 질 벽을 마사지한다. 지루함을 느낀다면, 일반적인 지스팟 위치로 알려진 12시 방향 (파트너의 배를 향하는 쪽)에 약간의 압력을 더 가해도 된다. 아픈 아이의 배를 쓰다듬듯, 그녀의 반응을 살피며 끈질기게 마사지를... 

2단계 

이젠 지스팟을 공략할 타이밍이다! 라는 감이 오면, 회전을 멈추고 질의 약간 돌출된 부분에 손 끝을 댄다. 보통 치골의 바로 뒷 쪽, 질의 12시 방향 위쪽에 지스팟이 있다. 또는 1단계 마사지를 하면서 유독 부풀어 오르는 지점을 주의 깊게 느껴라. 정교한 손가락은 최상의 오르가슴을 부른다. 

딱 고 부분에 손가락 검지와 중지를 모아 대고, 작은 원을 그리며 살짝 살짝 압력을 주거나 위 아래로 톡톡 쳐 준다. 어떤 느낌이 좋은 지 파트너에게 물어봐 가면서 해도 되고, 그러기 전에 받는 여성은 신음소리나 말로 계속 신호를 보내라. 

자 이쯤에서.. 글이 너무 길어지면, 페이지를 덮는 독자수가 급속히 증가하는 관계로 이어지는 내용은 2편으로 미루기로 한다. 2편에서는, 질 마사지의 응용동작과 '한 손이 움직이는 동안 다른 손으론 뭘 하는가?' '멀티 오르가슴의 세계' '지스팟을 자극하면 오줌이 마려운 이유' 등에 대해 다뤄 보도록 하겠다. 

주간 인기 성인지식
0 Comments